Search Results for 'Venezia'

4 POSTS

  1. 2009.12.25 [Dec 3, 09] 산타루치아 역 가는길 (2)
  2. 2009.12.25 [Dec 3, 09] 산마르코 광장 Piazza San Marco (2)
  3. 2009.12.22 [Dec 1, 09] VENEZIA 야경 (2)
  4. 2009.12.22 [Dec 1, 09] VENEZIA 도착

[Dec 3, 09] 산타루치아 역 가는길

Posted 2009. 12. 25. 16:03
산마루코 광장에서 산타루치아 역으로 가기 위해 수상버스에 올라탔다.


산마르코 광장의 수상버스 승차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good bye..


산타 마리아 델라 살루떼 성당 Santa Maria della Salute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얀 대리석 외벽이 베네치아의 물에 비쳐 반짝거리는 건물.
산마르코 광장 건너편에 있으며 둥글고 큰 지붕에 팔각형의 바로크 양식 건물이다.
이탈리아어로 '살루떼'는 건강을 뜻하는데, 1630년 전 유럽에 페스트가 돌고 베네치아 역시 인구의 3분의 1이 감소했다. 이 때 의회는 역병이 물러난 것을 감사하는 뜻으로 이 성당을 만들었다.


리알토 다리 Ponte di Rial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상버스 정거장.
정거장 유리에 비친 건물들의 모습이 아름답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알토 다리는 16세기 말에 건설되었는데 이 다리를 건설할 때 공개 입찰을 하였는데 미켈란젤로, 산소비노, 팔라디오 등 유명한 예술가들이 대거 지원했으나 안토니오 다 폰테라는 예술가에게 건설권이 넘어갔다.
다리 위에는 기념품 가게가 많고 다리를 건너면 시장이 나온다.


수산 시장 Pescheria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산 시장 건물은 고딕 양식의 건물로 오래된 건물이 아니며 1907년도에 만들었다.
아드리아 해에서 잡아올린 싱싱한 해산물들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네치아의 카지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타루치아 역 Stazione Santa Lucia Fs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네치아 여행의 시작점이자 끝점.


산타루치아 역 앞의 수상버스 정거장인 Ferrovia.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네치아와 작별인사를 하고, 역으로 들어갔다.

이탈리아 여행에서 가장 아름다웠던 도시 베네치아.
언젠가는 다시 꼭 오고 말테야.
역사 문화적 지식을 얻기보다, 낭만을 느낄 수 있어서 얻으려 하면 얻지 못하고, 얻지 않으려 하면 더많이 얻어갈 수 있는 곳이었다.
  1. | 2009.12.25 18:15 | PERMALINK | EDIT | REPLY |

    와 딴세상 같아.
    유리에 비친거 넘 이쁘다.ㅋ

  2. Ji1

    | 2009.12.26 00:42 신고 | PERMALINK | EDIT |

    저세상에서 다신 돌아오기 싫었지.
    내생에 가장 숫자를 보지 않은 1주일이었으니.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호텔에서 체크아웃하고, 마지막으로 산마르코 광장을 산책하고 역으로 가는 길.


산마르코 광장 Piazza San Marco

전 세계 여행자들이 모이는 곳으로 주변에 산마르코 성당과 두칼레 궁전이 있다.
이 광장은 12세기에 만들어졌는데, 15세기에 새로이 손을 보고, 지금도 끊임없이 공사중이다.

산마르코 광장의 유명한 까페 플로리안에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마르코 대성당 Basilica San Marco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 마르코 성인의 유골이 안치된 곳.
이집트 지역에서 가져온 여러 유물과 산 마르코의 유골을 안치할 납골당의 목적으로 9세기에 세웠다.
11세기에 롬바르디아 양식이 가미되어 리모델링 되었고 전체적으로 비잔틴 양식을 지니고 있다.


산마르코 대성당의 시계탑

사용자 삽입 이미지

1400년대 말에 세웠으며 시계탑 왼쪽이 옛날 법원, 오른쪽이 새로운 법원 건물이다.


두깔레 궁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양한 격자 무늬와 비잔틴, 고딕 양식이 혼재되어 있음.


산마르코 광장을 떠나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운데 보이는 종탑은 산마르코 성당의 종탑.
높이가 99m로 9세기 무렵부터 있었으나 무너지고 1511년~1514년에 다시 지어졌다가 또 무너지고 1912년에 다시 지었다. 이 탑은 바닷바람을 많이 맞아서 무너지기 쉽다고 한다.
전망이 좋아 이 탑에서 알프스 산맥까지 보인다고 하는데 시간이 없어서 들어가보지 못해 아쉽..ㅜㅜ


  1. 분홍솔

    | 2010.01.03 02:39 | PERMALINK | EDIT | REPLY |

    우아... 2002년에 이태리 여행하고 처음보는 풍경이네.
    저 광장의 많은 비둘기들이 나를 기절직전까지 만들었지만, 그래도 여전히 아름답구려.

  2. Ji1

    | 2010.01.03 18:23 신고 | PERMALINK | EDIT |

    이태리가 요새 최악의 경기 침체래요. 아무리 비수기라 하지만 국내 관광객 수가 확 줄어서 산마르코 광장 안도 소문으로 듣기보다 한산하더라구요. 그런데 관광객들이 모이를 안줘서 그런지 비둘기들도 덩달아 줄은듯.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Dec 1, 09] VENEZIA 야경

Posted 2009. 12. 22. 23:14

S. Marco 광장 근처의 HOTEL la FENICE 를 찾아 가는 길.
이모부가 두 여자의 짐을 몽땅 들고 재빠르게 인도하심.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텔은 FENICE 오페라 하우스 옆에 자리잡고 있었다.
이곳에서 오페라를 보고 싶었으나, 그날 공연스케쥴이 맞지 않아서, 호텔에서 패키지로 제공해주는 다른 오페라를 예약하고 위안을 삼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마르코 광장의 야경.
호텔에서 나오면 바로 5분거리다..
5분이라지만 베네치아의 길이 아기자기한 상점들이 많기도 하지만 반면 너무나도 복잡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간이 6시정도밖에 안됐음에도 금방 어두어져서 사진이 안나올 지경..

  1. 분홍솔

    | 2010.01.03 02:46 | PERMALINK | EDIT | REPLY |

    근데 베네치아 사진이 이제 마지막인데 틴토레또의 걸작은 보지 못하고 나온건가요?
    산마르코 광장의 맞은편의 두오모에 있는데, 이름이 기억나질 않네요
    영화"just married"에도 언급되었던 것으로 얼핏 기억이.. ㅡ.ㅡ (하지만 나의 몹쓸 기억력을 신뢰하진 마세요)

  2. Ji1

    | 2010.01.03 18:17 신고 | PERMALINK | EDIT |

    산 조르지오 마죠레 성당 안에 있는 '최후의 만찬'을 말씀하신거죠? 일정땜에 못봤어요. 두깔레궁 안에 들어가지 말고 최후의 만찬을 보러갈껄...ㅜㅜ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Dec 1, 09] VENEZIA 도착

Posted 2009. 12. 22. 23:00

바티칸의 여운도 잠시, 일찍부터 채비하고 베네치아로 향할 준비를 했다.
원래 유로스타를 타고 베네치아에 혼자 가려 했으나, 이모부가 다음날 토리노에서 미팅이 있다고 하여 베네치아까지 데려다 주고, 이모도 같이 가기로 했다.

로마에서 베네치아로 기차로 가든 차로 가든 약 5시간 정도 걸린다. 10시쯤에 출발했으니깐 오후에 도착 예정.
차안에서 계속 여행책자만 보고있으니, 이모부는 책 그만보고 주변 풍경을 즐기라고 하심 :)
휴게소에서 잠시 정차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네치아 도착.

소설가 뒤마는 베네치아를 죽기 전에 반드시 보아야 하는 도시라고 한다.
베네치아는 수상도시로 알려져 있는데 원래부터 수상에 지은 것은 아니며, 여러개의 섬들과 다리로 이루어져 동남아의 수상 가옥과는 다르다.
여름에 많이 덥다고들 하는데 초겨울에 가서 그런지 약간은 쓸쓸한 느낌이지만, 날씨가 춥지는 않았다. 가디건을 걸치기엔 살짝 추울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네치아에는 버스나 지하철이 없어서 주된 교통 수단이 수상 버스(바포레토 Vaporetto) 이다.
이모부가 저녁만 먹고 미팅장소 근처로 이동해야 했기 때문에, 산타루치아 역 근처 주차장에 차를 주차하고 여행자 안내소에서 지도를 받은 뒤 산마르코 호텔에 짐을 풀기 위해 수상버스에 올라탔다.

수상버스에서 본 늦은 오후의 베네치아.
곤돌라들이 많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마와 다른점은 얻어가려 할수록 얻기 어렵고 얻지 않으려 할 수록 많이 얻을것 같은 도시인듯.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