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ults for 'Bergamo'

5 POSTS

  1. 2009.12.25 [Dec 4, 09] Bergamo 를 떠나며. (2)
  2. 2009.12.25 베르가모에서 장보기
  3. 2009.12.25 베르가모 정상에서 간식을 (4)
  4. 2009.12.25 [Dec 3, 09] Bergamo
  5. 2009.12.25 [Dec 3, 09] Venezia -> Bergamo

[Dec 4, 09] Bergamo 를 떠나며.

Posted 2009. 12. 25. 18:48
다음날 아침.
전날 와인을 많이 마셔서인지 늦잠을 자버렸다.

베란다에서 본 마당의 모습.
마당이 커서 여름철에는 마당에서 바베큐 파티도 한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네 바에서 카푸치노와 빵으로 아침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늦잠을 자서, 이미 이모부의 동생은 회사로 출근해 버렸기 때문에 집열쇠를 전달해 주러 Giorgio의 회사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뒤에 반갑게도 이모의 그림이 걸려져 있었다.


밀라노로 출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미르-pavarotti

    | 2009.12.25 19:09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반갑습니다^^
    이태리 여행 다녀오셨군요
    트백백 몇 개 보내드렸습니다~
    미르도 작년에 다녀 왔었는데 베네치아를 가비 못했던 게 너무 아쉬웠답니다^^
    이모님이 이태리에서 화가로 활동하시나요?
    축복받으시고 즐거운 성탄절 되세요~

  2. Ji1

    | 2009.12.26 00:30 신고 | PERMALINK | EDIT |

    이태리에 다녀오셨다니 반가워요^^ 저는 올해 11월 말에 갔었어요. 휴가가 짧아 5일밖에 내지 못하고 일주일간 다녀와서 너무 아쉬웠죠.
    이모는 이태리에서 오페라 무대미술을 하시다가 이제는 화가로 활동하세요. 저는 미술쪽으로 문외한이라 여행하면서 이모의 설명이 도움이 많이 됐죠.
    베네치아는 다음에 가보시면 정말 좋으실꺼에요. 미르님의 렌즈를 통한 베네치아를 보고싶네요. 정말 아름다운 도시죠. 저는 요번에 피렌체를 못가봐서 다음에 꼭 가보려구요. 그땐 똑딱이가 아닌 카메라로 제대로 준비를 하고 출동할 수 있길 바라며.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베르가모에서 장보기

Posted 2009. 12. 25. 18:22
베르가모의 어느 마트에서.
베르가모에서 이모부의 동생네 집에서 머무르기로 했다.
동생네 집에서 이모가 저녁준비를 하기 위해 근처에 마트를 들러 장을 보러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채를 사고싶은만큼 사고 해당 버튼을 누르고 무게를 재면 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기게 외국인 입장에서 보면 야채 단어외우기 좋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모부 동생이 스시를 좋아한다고 하여 스시코너를 찾았는데 질에 비해 가격이 넘 비싸다.
한국에서는 훨씬 맛있고 싼 스시를 어디에서나 찾아볼 수 있는데..

오늘의 메뉴는 뽀모도로 스파게티.

사용자 삽입 이미지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Dec 4, 09] Bergamo 를 떠나며.  (2) 2009.12.25
[Dec 3, 09] Bergamo - 이모부 동생 Giorgio 집  (2) 2009.12.25
베르가모에서 장보기  (0) 2009.12.25
베르가모 정상에서 간식을  (4) 2009.12.25
[Dec 3, 09] Bergamo  (0) 2009.12.25
[Dec 3, 09] Venezia -> Bergamo  (0) 2009.12.25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베르가모 정상에서 간식을

Posted 2009. 12. 25. 18:00

베르가모의베키아 광장 부근을 둘러보다가, 베르가모의 야경을 보기 위해 케이블카를 타고 올라갔다.

케이블카 타러 가는 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치아 알타의 꼭대기에 올라와서 야경을 보고, 베르가모의 이모부 동생 집에서 10시 쯤 늦은 저녁을 먹어야 하기 때문에 간식을 먹기 위해 레스토랑을 찾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는 핫초코와 애플케익을 주문.
핫초코는 굉장히 초코가 진하게 녹여져 있었는데, 달지도 않고 쓰지도 않고 부드럽고 맛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rmigiono with Prosciutto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rmigiano(빠르미자노)는 치즈의 한종류인데, 이것을 으깬것이 미국식으로 파마산(parmesan) 치즈라고 흔히들 부르는 것이다.
이태리에서 파마산 치즈라고 부르면 기분나빠한다고 한다. 외국인이 김치를 기무치라고 부르면 어딘가 서운하듯이.

Prosciutto(프로슈또)는 돼지 다리를 말린것인데 짭잘하고 비린맛이 나지 않아 고소하다.
빠르미자노를 싸서 와인과 함께 먹으면 맛있다.
한국에 와서 검색해보니 이대앞 와인바 마고에서 프로슈또를 판다고 하니 언제 방문해 봐야지.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Dec 3, 09] Bergamo - 이모부 동생 Giorgio 집  (2) 2009.12.25
베르가모에서 장보기  (0) 2009.12.25
베르가모 정상에서 간식을  (4) 2009.12.25
[Dec 3, 09] Bergamo  (0) 2009.12.25
[Dec 3, 09] Venezia -> Bergamo  (0) 2009.12.25
[Dec 3, 09] 산타루치아 역 가는길  (2) 2009.12.25
  1. | 2009.12.25 18:14 | PERMALINK | EDIT | REPLY |

    우왕. 맛나보여.

  2. Ji1

    | 2009.12.26 00:43 신고 | PERMALINK | EDIT |

    와인안주라 짭쪼름하지만 샌드위치 요리 해먹어도 맛있겠더라구.

  3. 클라리사~

    | 2010.08.11 03:56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베르가모...참 고색창연해서 저는 밀라노보다 더 인상적이었던 곳.
    트랙백 걸고 갑니다~

  4. Ji1

    | 2010.08.12 00:32 신고 | PERMALINK | EDIT |

    그야말로 고색창연이라는 말이 어울리는 곳인것 같습니다.
    베네치아에서 로마 오는 길에 잠깐 들르려고 헀는데 잠까지 자고 온 곳이에요. 운치있는 돌길들이 너무 좋았어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Dec 3, 09] Bergamo

Posted 2009. 12. 25. 17:39

베르가모 역 앞 바에서 이모부를 만나 시내로 들어가는 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르가모 Bergamo

밀라노의 북서쪽에 위치한 베르가모는 두개의 지역으로 나뉜다.
언덕 위의 치타 알타(Citta alta, 높은 시가), 언덕 아래의 치타 바싸(Citta Bassa, 낮은 시가)로 구분된다.
치타 알타는 베르가모의 옛 모습이 아름답게 보존되어 있으며 치타 바싸는 넓은 평원에 자리한 현대적인 거리다.

기차역에서 내리면 현대식 도시인 치타 바싸가 나오지만, 베르가모의 볼거리는 치타 알타에 집중되어 있다.
이모부 차를 타고 치타 알타로 이동했다.


곰비토 거리 (Via Gombito)

치타알타에 도착해서 곰비토 거리를 따라 올라갔다.
거리에는 옷가게들이 많아서 들어가서 구경하다가, 아는 이모가 묶었다는 호텔인 Agnello D'oro를 발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마와 베네치아와는 또다른 느낌으로 고즈넉하고, 조용한 도시이다.
좁은 시가지에 많은 예술 작품들이 몰려 있기 때문에 여행하기에도 좋고, 이때문인지 이태리 최고 부자들의 집들이 많다고 한다.
밀라노의 디자이너 트루사르디(Trusardi)의 집도 베르가모였는데, 속도광인 그는 밀라노에서 베르가모에서 오는 고속도로에서 자동차 사고로 죽었다고 한다.  

 
베키아 광장 (Piazza Vecchia)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광장은 15세기경에 건설되었으며 중앙에 있는 분수는 1780년에 만든 것이다.
광장 정면에는 12세기에 만들어졌다가 16세기에 재건된 라조네 궁(Palazzo della Ragione)가 있으며 오른쪽으로는 시청 탑이 있다.


라조네 궁전(Palazzo della Ragio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라조네 궁 (Palazzo della Ragio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키아 광장 뒷편으로는 두오모와 산타 마리아 마조레 예배당(Santa Maria Maggiore), 클리오니 예배당 (Cappella Colleoni)가 있다.


산타마리아 마조레 예배당 (Santa Maria Maggior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타마리아 마조레 예배당 앞의 사자상


클레오니 예배당 (Cappella Colleoni)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클레오니 예배당은 아마데오(Amadeo)가 설계한 것으로 1470년~1476년 사이에 만든 롬바르디아 지방 최고의 르네상스식 건물이다.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베르가모에서 장보기  (0) 2009.12.25
베르가모 정상에서 간식을  (4) 2009.12.25
[Dec 3, 09] Bergamo  (0) 2009.12.25
[Dec 3, 09] Venezia -> Bergamo  (0) 2009.12.25
[Dec 3, 09] 산타루치아 역 가는길  (2) 2009.12.25
[Dec 3, 09] 산마르코 광장 Piazza San Marco  (2) 2009.12.25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Dec 3, 09] Venezia -> Bergamo

Posted 2009. 12. 25. 16:38
베네치아의 산타루치아 역에서 베르가모 역으로 가는 티켓을 끊었다.
베르가모는 밀라노 근교 도시로 밀라노에서 1시간이 걸리고, 베네치아에서는 2시간 정도 걸린다.
베네치아 -> 브레시아(BRESIA) 로 가는 유로스타 티켓 1장, 브레시아에서 베르가모로 가는 티켓 1장을 산타루치아 역에서 미리 끊었다.
기차 탑승 직전에 스스로 구멍뚫는 기계에서 표에 구멍을 뚫어줘야 나중에 표검사할때 벌금을 안문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도를 보면 스위스랑 무척 가깝다.


유로스타는 비교적 깨끗.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차 탑승 중에 점심시간이 겹쳐, 브레시야 역에서 환승하면서 자동판매기에서 산 튜나 샌드위치.
자판기에서 2유로나 하는 샌드위치였지만, 이태리에서 먹어본것 중 가장 맛없던 음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레시아에서 베르가모로 가는 일반 로컬 기차.
좌석은 지정되어있지 않고, 아무곳에나 타면 되는데 주로 근거리 통학하는 학생들이 많이 탄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베르가모 역 도착.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 앞 바에서 이모부를 만나기로 약속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푸치노~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푸치노를 마시며 이모부를 기다리고 있는데, 바 안에는 시끄럽게 수다떠는 여학생 3명과, 우두커니 혼자 공부하는 남학생 1명 이 있었다.
근방에 대학교들이 많아 학생들도 많다고 한다.
베르가모는 로마나 베네치아와는 또다른 느낌의 도시인듯.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