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b 3, 11] 몽트뢰 - 시옹성

Posted 2011. 3. 12. 23:53
몽트뢰에 가면 꼭 들러보고자 했던 시옹성.

시옹성은 9세기에 지어져 14세기에 이르러 지금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16세기 종교 개혁을 추진하려고 했던 제네바 수도원장 보니바르가 4년간 시옹성 지하감옥에서 지냈다고 한다.












































감옥에서 레만호스를 바라보던 시옹성 안의 죄수들은 어떤 마음이었을까...








시옹성 기념품점에 몰스킨 수첩이 한가득. 한국에서는 볼 수 없는 색상들이라 신기한 마음에 한개 구입.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Feb 4, 11] 그뤼에르-치즈마을  (5) 2011.03.13
[Feb 3, 11] 도시같은 도시 로잔  (4) 2011.03.13
[Feb 3, 11] 몽트뢰 - 시옹성  (2) 2011.03.12
[Feb 3, 11] 몽트뢰  (2) 2011.03.12
[Feb 2, 11] Zermat 수네가 전망대  (2) 2011.03.01
[Feb 2, 11] Zermat 작은 청정마을  (2) 2011.03.01
  1. 미르-pavarotti

    | 2011.03.30 20:43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시옹성의 역사가 깊네요~
    스위스에 가면 꼭 가보고 싶은 곳이죠~
    스위스 사람들이 사용하는 색상이 참 마음에 들어요^^
    특히 열차의 색상

  2. Ji1

    | 2011.03.31 23:27 신고 | PERMALINK | EDIT |

    전에 어떤 화가의 그림속에서 시옹성을 본것이 기억에 남았는데, 그뤼에르 성과 함께 꼭 가보고 싶은 성이였더랬죠.
    스위스의 열차는 정말 아기자기 합니다. 기차 하면 어렸을적 부터 떠오르는 무채색의 쇠덩어리 느낌이 안들어서 그런지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28 : 29 : 30 : 31 : 32 : 33 : 34 : 35 : 36 : ··· : 142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