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ults for '로잔'

1 POSTS

  1. 2011.03.13 [Feb 3, 11] 도시같은 도시 로잔 (4)

[Feb 3, 11] 도시같은 도시 로잔

Posted 2011. 3. 13. 00:13
여행 마지막에는 로잔에 이틀을 머물며 여행을 했으면서도 정작 로잔은 밤에밖에 구경하지 못했다. 로잔은 대도시라 그런지 다른 스위스의 도시와는 달리 취리히처럼 밤에도 사람들이 와글와글... 스위스에서는 드문 진짜 도시같은 곳이었다.



스위스에서는 어색한 지하철 입구.









성 프랑수와 성당
성당앞 스타벅스에서 간단히 저녁을 해결했다.







로잔은 도시가 작아 당당히 걸어다니고자 맘먹었지만, 언덕이 많아 짧은 거리라도 걸어다니기는 힘들었다.
많은 사람들이 버스나 지하철을 타고 다니는 데에 이유가 있는것 같다. 지하철 안에서도 로잔의 기복 심한 경사가 느껴졌다.






















도시 곳곳의 몰스킨 상점








로잔 대성당








대성당 옆에는 박물관인지 학교인지 정체 모를 건물이 있었다. 가이드북이나 도시 안내책자에는 정보가 없었으나 호기심에 들어가봤다.
박물관에 들어서자마자 어느 남자가 나를 잡고 말을 시켜서 무서웠는데, 불어를 못한다니깐 남자는 "이 건물안에 레스토랑이 있나요" 라고 물어서 모른다고 답했다.^^
박물관 안 도서관. 학교 같기도 하고.










나는 전생에 사서였는지, 도서관에만 가면 정신못차리고 마구마구 기분이 좋아진다. 
나중에 가정을 꾸리게 되면 나만의 서재를 갖는게 꿈이다. 벽 전체에 내 책으로 가득 채워야지.








도서관에서 열공하는 학생들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Feb 4, 11] 그뤼에르성  (4) 2011.03.28
[Feb 4, 11] 그뤼에르-치즈마을  (5) 2011.03.13
[Feb 3, 11] 도시같은 도시 로잔  (4) 2011.03.13
[Feb 3, 11] 몽트뢰 - 시옹성  (2) 2011.03.12
[Feb 3, 11] 몽트뢰  (2) 2011.03.12
[Feb 2, 11] Zermat 수네가 전망대  (2) 2011.03.01
  1. YJ+

    | 2011.03.14 23:24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학교인지 그냥 동네 도서관인지 모르지만 어쨌든 좋다.
    외국 여행중에 도서관이나 학교를 우연히 들어가게 되면 그만큼 횡재가 없는 듯..ㅎㅎ
    난 전에 빠리 여행중에 우연히 소르본대학 학생들 중간고사 보는 교실까지 들여다 봤다는..근데 원래 들어가면 안되는거래. 우린 학생인 줄 알고 아저씨가 들여보낸듯 ㅋㅋ

  2. Ji1

    | 2011.03.16 22:56 신고 | PERMALINK | EDIT |

    응 도서관 구경은 잼났지.
    취리히에서도 연방공과대학교 가서 학생식당서 밥도 먹고 올라했는데 일요일이어서 문을 닫았지 뭐야.
    암턴 프랑스에서는 잼났었겠군. 중간고사 떄 여행객을 들이다니ㅎㅎ 유학생인줄 알았나보다.

  3. 미르-pavarotti

    | 2011.03.30 20:46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성당이 이태리나 프랑스 처럼 웅장하거나 섬세하지 않네요
    굉장히 단조롭고 소박한 느낌이 듭니다~
    그런데 진열장에 있는 것이 혹시 초코파이?

  4. Ji1

    | 2011.03.31 23:24 신고 | PERMALINK | EDIT |

    스위스의 성당들이 다들 소박하더라구요.. 제네바쪽은 특히나 그런것이 칼뱅의 영향을 받은 성당들이 많았는데 종교개혁의 영향인지 검소해 보이기까지 했구요.
    진열장 안 초코파이처럼 생긴건 마카롱일 겁니다. 계란이랑 초콜렛, 머쉬멜로등 이것 저것 섞어서 달콤하게 만든걸 파이 사이에 넣은...한국에서도 백화점 지하 빵집 같은 곳에서 파는데 넘 비싸더라구요. 저런 500원짜리 동전만한 것 한알에 2000원씩이나 했던것 같아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