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c 2, 09] Burano

Posted 2009. 12. 25. 00:01

부라노(Burano)

무라노섬에서 부라노섬으로 이동.
부라노섬은 파스텔톤 색의 아름다운 집들로 유명하다. 대부분 어부의 집들이라고 한다.
또 레이스 산업으로 유명하여 레이스를 전문으로 가르치는 전문 학교도 있고, 레이스를 파는 상점도 많아 레이스로 된 커튼, 식탁보, 깔개 등도 많이 볼 수 있다. 보통 레이스파는 상점에 들어가면, 실제로 레이스에 수를 놓으며 작업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라노 섬에서 합류한 남미의 어느 나라에서 온 부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쪽은 부라노섬 현지 가이드.
이태리 인인데 노팅힐에서 윌리엄(휴그랜튼) 여동생으로 나오는 사람과 느낌이 비슷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라노 섬의 메인 스트릿이라 하는데, 베네치아처럼 대부분이 관광객인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인 스트릿의 레스토랑들.
가이드 말이, 점심식사를 하려면, 베네치아로 들어가서 하는 것보다 부라노섬에서 먹고 드어가는게 더 싸고 맛있다고 했다. 부라노 섬에는 이탈리아 가정식을 파는 곳이 많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엠뷸런스와 파출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라노섬의 예쁜 사진들을 구경하고 싶을 경우
파리사진사 님의 포스팅을 추천 http://visualmos.tistory.com/147#comment3450704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Dec 2, 09] Venezia - Palazzo Ducale, Opera  (2) 2009.12.25
[Dec 2, 09] Burano에서 점심식사  (2) 2009.12.25
[Dec 2, 09] Burano  (2) 2009.12.25
[Dec 2, 09] Murano  (4) 2009.12.24
[Dec 2, 09] Venezia -> Murano  (0) 2009.12.24
이태리 요리 바칼라 (Baccala)  (2) 2009.12.23
  1. | 2009.12.25 18:18 | PERMALINK | EDIT | REPLY |

    건물들 넘 이쁜듯..

  2. Ji1

    | 2009.12.26 00:33 신고 | PERMALINK | EDIT |

    아름다운 컬러는 나라에서 페인트를 주고, 주민들이 컬러를 선택해서 칠하는 거래.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117 : 118 : 119 : 120 : 121 : 122 : 123 : 124 : 125 : ··· : 142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