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을 위해 공부를 하나

Posted 2010. 12. 25. 21:08
연말 스키장 약속 2개를 취소하고, 크리스마스 연휴에 제주도 여행도 취소하고 공부를 하는 중이다. 
최근에 본 업무 관련 자격 시험을 떨어졌을때만 해도, 문제는 바뀌지 않을테니 essay를 조금만 수정해서 다시 내면 되겠지 안일한 생각을 하며 준비되지도 않은 상태에서 등록을 해버렸는데, 문제를 download받고 확인하니, 1년에 한번 있는 문제 update가 하필이면 그 때 일어났다. 
결국 연말의 모든 놀거리 일정을 취소하고 처음부터 다시 assignment를 작성하느라 1달을 고생하고 있는중... 

크리스마스 이브 오후. 부서장의 재량으로 조기퇴근을 시켜줬다. 
시무룩하게 앉아있는데 같은 부서 외국인 동료가 약속 없으면 같이 공부하자고 하여, 저녁으로 짬뽕을 먹고 
Assignment 작성과 함께 마지막 20대의 크리스마스 이브 저녁을 보냈다... 
외국인 동료는 올해 초 FSA가 되고도 내년 6월에 있을 CFA 2차시험 준비를 하고 있는 신기한 사람으로 직급은 나보다 높지만 나이가 비슷하여, 외국인이 한국에서 회사생활하면서 느끼는 점이나 커리어플랜 같은 얘기도 자주하는 편인데, 그 와중에 우리는 왜 공부를 하나 대화를 하다가도 영어가 짧아 나의 복잡미묘한 심정을 전달하기에는 역부족이고. 
실은 생각만으로도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도 있다. 
한편으로는 끊임없는 자기개발을 할 수 있는것이 바로 내 직업의 장점이라고 생각했던 초심을 잃지 말아야 겠거니.

+
요새 영국식 발음이 좋아 영국영화를 주로 찾아서 보려고 하는데, 자기 전 러브액츄얼리를 다시 보니, 처음 봤을때랑은 또 다른 느낌이다. 그 유명한 스케치북을 넘기며 사랑고백하는 장면이 왜이리 슬프게 보이던지.


'Trivi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독립  (9) 2011.07.05
시험 기간  (4) 2011.05.09
무엇을 위해 공부를 하나  (7) 2010.12.25
영어 스트레스 극복  (4) 2010.11.07
적응이 되어가는것  (6) 2010.11.02
IA  (2) 2010.09.13
  1. 미르-pavarotti

    | 2010.12.25 23:31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영화를 원본으로 보시는군요^^
    시험때문에 모든 것을 포기하셨군요ㅠㅠ
    그래도 자기개발을 위해 노력하시는 모습 보기 좋습니다~
    시험에서 좋은 결과를 얻기를 기원합니다.
    즐거운 성탄절 되시길 바랍니다^^

  2. Ji1

    | 2010.12.26 14:21 신고 | PERMALINK | EDIT |

    영화는 자막없이 보려고 노력중이고, 시간나면 스크립트도 구해서 보려고요.
    오늘도 모든 약속은 접어두고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1월 초 모든게 끝나면, 구정연휴에 떠날 스위스 여행준비하는 날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습니다.^^

  3. 미르-pavarotti

    | 2010.12.26 23:14 신고 | PERMALINK | EDIT |

    스위스 이름만 들어도 가슴이 떨려요^^
    또 유럽에 간다면 스위스 먼저 가고 싶습니다
    스위스는 1박2일로 아주 짧게 있어서...ㅠㅠ
    많이 많이 부러워집니다 ~~
    공부 열심히 하신다니 ~박수..ㅎ 응원해드려야 하는데 ㅎ
    좋은 결과 얻기를 바랍니다^^

  4. 알 수 없는 사용자

    | 2010.12.26 07:26 | PERMALINK | EDIT | REPLY |

    저도 러브액추얼리 재미있게 봤었습니다...영국식 영어를 찐하게 느낄 수 있죠^^*

  5. Ji1

    | 2010.12.26 14:18 신고 | PERMALINK | EDIT |

    네^^ Sense and Sensibility도 보려고 합니다. 영국문화원을 다녀서 그런지 요새는 영국식영어를 듣고 싶더라고요. 말할수도 있으면 좋으련만^^

  6. 미르-pavarotti

    | 2011.01.13 22:40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많이 바쁘시죠...
    새해 인사드리러 왔습니다^^
    2011년엔 원하시는 시험 통과하시고
    좋은 소식 많이 들려주시기 바랍니다^^

  7. Ji1

    | 2011.01.16 00:08 신고 | PERMALINK | EDIT |

    시험이 끝나니 밀린 업무를 헤치워 나가느라 정신이 없었습니다. 오늘 토욜일 임에도 회사에 나갔다 왔어요...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구요. 2011년 미르님께서도 여유롭고 좋은일만 있길 바랍니다.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 : 35 : NEXT »